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학교소식

동국대 「길 위의 인문학」 자유학년제 프로그램 성료

유전자 가위, 바이러스 모형 만들기 등 체험

 

<덕수중「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동국대 중앙도서관(관장 오병욱)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의 자유학년제 연계형 프로그램을 성공리에 마쳤다고 12일(월)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호모 레볼루티오(Homo Revolutio), 4차 산업혁명이 미래를 바꾸다>를 주제로 덕수중학교(교장 박종은) 및 동구여자중학교(교장 이종호)와 연계, 대면과 비대면 방식을 병행하여 진행됐다.

 

덕수중 학생들을 대상으로 권기균 박사(「세상을 바꾼 과학이야기」 저자)는 4차 산업혁명의 이해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인재상에 대한 강연을 펼쳤다. 또, 양선옥 교수(연성대 겸임교수)는 인공지능이 적용된 사물들을 통한 강연과 실습을 진행했다.

 

동구여중 학생들은 김선형 박사와 함께 생명공학과 관련된 진로탐색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 코로나 시대를 맞아 바이러스를 잘 이해하기 위해 유전자 가위, 바이러스 모형 만들기 등 다양한 방법으로 생명공학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동구여중 진로전담교사는 “미래 4차 산업혁명의 시대를 준비하는 우리 아이들이 이번 수업을 통해 바이오테크놀로지라는 것이 무엇이며 우리 삶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고 이해하는 좋은 수업이었다”며 “학교 수업에서 다루지 않은 주제를 학생들이 경험 할 수 있어 좋았다.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온다면 또 신청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동국대 중앙도서관은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자유기획형 프로그램 <호모 루덴스, 필동의 역사와 놀다>를 다음달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동구여중「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